2020.08.11(화)
현재기온 26.8°c대기 좋음풍속 2.2m/s습도 99%

오비맥주 카스, 젊고 역동적인 새 패키지 디자인 공개

입력 2020.06.22. 10:47 수정 2020.06.22. 13:56
저온숙성 뜻하는 ‘콜드 브루드’ 표기

오비맥주(대표 배하준)는 대표 브랜드 '카스'가 젊고 역동적인 패키지 디자인으로 새롭게 단장했다고 22일 밝혔다.

새로운 디자인은 카스 고유의 푸른색 바탕에 더 커진 브랜드 로고를 대각선으로 배치해 젊음의 역동성을 부각했다. 또한 카스 고유의 청량하고 상쾌한 맛을 뜻하는 Fresh(프레시)를 세련된 하늘색으로 강조했으며 하단에는 금색 테두리를 둘러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이번 디자인의 가장 큰 특징은 카스 고유의 신선한 맛과 향에 대한 자신감을 'Cold Brewed'(콜드 브루드)로 표현한 것이다. '콜드 부르드'는 카스가 소비자에게 도달하기 전, 저온에서의 숙성과정을 거쳐 카스의 프레시함을 만들어내는 과정을 뜻한다

오비맥주는 이달부터 새 패키지 디자인이 적용된 카스의 병과 캔 제품을 식당과 업소에, 다음달 초부터 전국 대형마트와 편의점 등을 통해 선보일 계획이다.

오비맥주 유희문 마케팅 부사장은 "새로운 디자인은 국가대표 맥주 카스가 지향하는 젊음과 역동성, 그리고 맛에 대한 자신감을 뜻한다"며 "카스는 대한민국 1등 맥주로서 소비자 트렌드를 충족하기 위한 제품 혁신의 노력을 지속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카스는 최근 백종원 대표와 '다시 짜릿하게 부딪칠 그날까지, 치얼업(Cheer up)!'이란 메시지로 코로나 사태로 힘들어 하는 골목상권을 응원하는 광고를 공개했다.

박석호기자 haitai200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