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7(일)
현재기온 7.6°c대기 보통풍속 1.2m/s습도 67%

광주FC U-18 금호고, K리그 주니어 B조 우승

입력 2020.11.03. 15:29 수정 2020.11.03. 15:42
9경기 연속 무패 1위 달성
엄지성 9골로 최다 득점
고등 왕중왕전 2연패 도전
광주 금호고(광주FC U-18)가 최근 광양송죽구장에서 열린 2020 K리그 주니어 B조에서 우승을 차지하고 기뻐하고 있다. 광주FC 제공

프로축구 광주FC U-18 금호고가 K리그 주니어 B조 우승을 차지하며 왕좌를 지켰다.

광주FC구단은 3일 "금호고가 K리그 산하 유스팀이 경쟁하는 '2020 전국 고등 축구리그 K리그' 주니어 B조에서 우승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금호고는 오는 13일부터 경남 창녕군 스포츠파크에서 치러지는 '2020 전국 고등축구리그 왕중왕전'에 참가하게 됐다. 지난해에 이어 전국대회 2연패 도전이다.

이번 대회에서 금호고는 9경기 연속 무패 행진을 달리는 등 최고의 경기력을 보였다. 특히 19득점 7실점으로 막강한 공격력과 탄탄한 수비를 자랑하며 강력한 우승후보임을 입증했다.

금호고는 경남 진주고, 부산 개성고와의 0-0 무승부 이후 6연승(대구현풍고 5-2, 울산현대고 3-1, 충남아산FC U-18 4-0, 경북용운고 3-1, 대전충남기계공고 2-1, 경북포항제철고 1-0)과 함께 전북전주영생고에게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마지막 경기인 전남광양제철고전에서 0-1로 패하며 아쉽게 무패 우승을 거두진 못했지만 6승 3무 1패 승점 21점으로 2위 전북전주영생고(승점 20점), 3위 경북포항제철고(승점 19점)를 제치고 1위를 확정지었다. 최다 득점은 9골을 기록한 엄지성(3년)이 차지했다.

최수용 금호고 감독은 "코로나19 여파로 시즌을 치르지 못해 걱정이 많았지만, 선수들이 열심히 뛰어 좋은 결과를 만들어냈다. 선수들에게 고맙다"며 "다가올 왕중왕전에서도 화끈한 공격으로 2년 연속 우승컵을 거머쥐겠다"고 밝혔다.

한경국기자 hkk4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