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7(일)
현재기온 7.6°c대기 보통풍속 1.2m/s습도 67%

광주FC 허율, 대한민국 U-19 대표팀 발탁

입력 2020.11.04. 17:55 수정 2020.11.04. 18:19
오는 9일부터 15일간 벌교생태공원서 국내 소집훈련 진행
‘2019 FIFA U-17 월드컵 주장’ 광주 U-18 신송훈도 발탁
허율. 광주FC 제공

프로축구 광주FC의 유망주 허율과 U-18 금호고 신송훈이 대한민국 U-19 대표팀에 발탁됐다.

대한축구협회는 4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대한민국 U-19 대표팀 28인의 명단을 발표했다. 광주에서는 유스 출신 허율(FW·19)과 광주 U-18 금호고 신송훈(GK·17)이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이번 소집은 코로나19로 인해 내년 상반기로 연기된 2020 AFC U-19 챔피언십을 대비하기 위해 마련됐다. 훈련은 오는 9일부터 23일까지 15일간 전남 벌교생태공원축구장에서 진행된다.

신송훈. 광주FC 제공

193cm·87kg의 허율은 강력한 피지컬을 이용한 포스트플레이와 헤더, 침착한 마무리가 돋보이는 타겟형 스트라이커다. 2019 K리그 U-18 챔피언십 득점왕(7골), 2019 전국고교 왕중왕전 최우수선수 등 우승컵과 함께 고교무대를 휩쓴 허율은 올 시즌 프로에 직행,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또 2019 판다컵, 2020 AFC U-19 챔피언십 조별예선 등에서 5경기 3득점을 기록하는 등 연령별대표팀에서도 꾸준히 활약하고 있다.

신송훈은 지난 해 열린 2019 FIFA U-17 월드컵에서 팀의 주장이자 든든한 수문장으로 맹활약을 펼쳤다. 180cm/79kg로 골키퍼로선 작은 체격이지만 동물적인 반사신경과 슈퍼세이브로 팀의 8강 진출에 기여했다.

한경국기자 hkk4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