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월)
현재기온 19.4°c대기 좋음풍속 0.4m/s습도 81%

진도군 "벼 병해충 집중 방제하세요"

입력 2020.08.03. 10:48 수정 2020.08.03. 11:57
벼멸구·이삭도열병·먹노린재 등
오는 14일까지 중점방제기간 운영

진도군이 벼 병해중 중점방제기간을 설정, 고품질 쌀 생산에 주력하고 있다.

3일 진도군에 따르면 지난달 29일부터 오는 14일까지 17일동안 벼 병해충 중점방제기간으로 설정, 행정력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 중점방제기간 설정은 잦은 강우와 지속된 장마로 비래해충 발생 시기가 7~10일정도 빠르고 멸구류, 도열병, 잎집무늬마름병 발생이 증가 할 것으로 예상된데 따른 것이다.

군은 벼멸구를 비롯 흰등멸구, 먹노린재, 혹명나방, 이삭도열병, 잎집무늬마름병(문고병) 등을 중점 방제 대상으로 정하고 지난해보다 일주일 빠르게 병해충 기본 방제기간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올해 신규 사업으로 1억원을 투입, 먹노린재 월동처를 중심으로 전지역 공동방제를 선제적으로 실시했다.

매년 2회에 걸쳐 관내 벼 재배면적 5천248㏊, 2천632명을 대상으로 벼 병해충 방제비 4억여원도 함께 지원하고 있다.

진도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벼 병해충 방제 기술 집중 지도 기간으로 설정, 마을방송과 현장기술지원을 강화하고 있다"며 "최근 장마철 높은 습도와 병원균 발생 적당한 기온 등으로 도열병 포자가 증식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면서 초기 예방과 적기 방제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진도=박현민기자 hm375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