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두절2020.08.04(화)
현재기온 25.9°c대기 보통풍속 1.6m/s습도 86%

술 취해 차 훔치고, 빈집 털고···광주 절도 잇따라

입력 2020.06.24. 10:24 수정 2020.06.24. 10:24
광주 서부경찰서 전경

광주광역시 서구에서 절도범들이 잇따라 경찰에 붙잡혔다.

24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A(56)씨는 이날 오전 3시15분께 광주 서구 한 도로에서 술에 취해 B씨의 차량을 훔쳤다.

A씨는 문이 안 잠긴 B씨의 차량에 앉아있다가 이를 목격한 B씨가 "차에서 내리라"고 요구하자 그대로 차를 가지고 달아났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술에 취해 내 차로 착각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행범 체포된 A씨 혈중알콜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치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앞서 지난 22일 절도 행각으로 붙잡힌 30대 남성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이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C(36)씨는 지난 17일 오전 10시25분께 광주 서구 한 주택에 무단 침입해 현금 등 15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침 혐의다.

경찰은 과거에도 여러차례 동종 범죄를 저지른 C씨에 대해 여죄 여부 등을 수사하고 있다.

김성희기자 pleasure@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