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이제훈, 매니지먼트 컴퍼니온 설립...연출도 도전

입력 2021.06.21. 09:39 댓글 0개
[서울=뉴시스] 배우 이제훈. (사진=컴퍼니온 제공) 2021.06.2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은 기자 = 배우 이제훈이 매니지먼트 컴퍼니온을 설립하며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컴퍼니온 측은 21일 "이제훈이 새로운 꿈을 이뤄나갈 동반자들과 함께 매니지먼트 컴퍼니온을 설립했다"고 밝혔다.

컴퍼니온(COMPANY ON)은 '따뜻하다'의 온(溫)과 '온전하다'의 온(穩), 그리고 '켜다' ON의 의미를 담고 있다. 동행을 뜻하는 '컴페니언(COMPANION)' 발음과 유사한 점에 착안, '뜻이 맞는 사람들이 모여 동행하는 곳'이라는 의미도 내포하고 있다.

이제훈은 2011년 영화 '파수꾼'으로 존재감을 각인시킨 이후 '고지전', '건축학개론', '박열', '아이 캔 스피크', '사냥의 시간', 드라마 '시그널', '여우각시별' 등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막을 내린 SBS TV '모범택시'에 이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까지 동시 흥행에 성공하며 저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제훈은 연출에도 도전한다. 대표 김유경, 감독 양경모와 공동 설립한 영화제작사 하드컷은 왓챠 오리지널 시리즈 '언프레임드(Unframed)'를 제작, 방영한다. 배우 박정민, 손석구, 최희서, 이제훈이 각본과 연출에 직접 참여한 프로젝트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