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대한민국예술원 회원 이준 화백 별세···향년 102세

입력 2021.07.31. 10:07 댓글 0개
[서울=뉴시스] 대한민국예술원 미술분과 이준 회원. (사진=대한민국예술원 제공) 2021.07.3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은 기자 = 대한민국예술원 미술분과 회원인 이준 화백이 별세했다. 향년 102세.

대한민국예술원은 이준 회원이 30일 오후 5시 0분께 노환으로 별세했다고 31일 밝혔다.

1919년 경남 남해에서 태어난 이 화백은 1930년대 말 일본으로 건너가 1942년 일본 태평양미술학교를 졸업했다.

이후 귀국해 1954년 이화여대 미술대학 교수로 부임해 1984년까지 교편을 잡았다.

고인은 한국 추상미술을 태동시킨 1세대 화가로 평가받는다.1970년대부터 본격적으로 정교한 색 분할과 색띠가 나타나는 기하학적인 추상화를 선보이기 시작했다.

100세를 뜻하는 상수(上壽)를 맞은 2018년에도 경남도립미술관에서 상수기념전을 여는 등 평생 붓을 놓지 않았다.

고인은 1953년 국전 대통령상, 1977년 국민훈장 동백장, 1995년 은관문화훈장 등을 받았으며 1981년 예술원 회원으로 선임됐다.

빈소는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8월2일 오전 5시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